검색

유이, '2016 그리메상 시상식'에서 최우수 여자연기자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다!

- 작게+ 크게

안귀운 기자
기사입력 2016-12-16

▲ 가수 겸 배우 유이     © 안귀운 기자

 

[K-스타저널 안귀운 기자] 가수 겸 배우 유이가 지난 15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에 위치한 KBS 신관홀에서 개최된 '2016 그리메상 시상식'에서 MBC '결혼계약'으로 최우수 여자연기자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MBC 드라마 '선덕여왕'에서 '미실' 아역으로 출연하며 첫 연기 도전 이후 수많은 드라마에서 꾸준히 연기자의 커리어를 쌓아간 유이는 올해 3월 방영된 드라마 '결혼계약'에서 다양한 감정과 상황에 몰입한 연기로 보는 이의 눈물샘을 자극하는 감성연기의 정점을 보였을뿐만 아니라 지난달부터 방영된 '불야성'에서도 지금까지 본 적 없는 욕망녀 역을 맡아 연기 스펙트럼을 넓히고 있다.

 

'2016 그리메상 시상식'에서의 최우수 여자연기자상 수상은 연기자로서 한 단계씩 밟아온 유이의 인생에 큰 의미가 있는 가운데 이 상은 촬영감독들의 투표로 직접 선정된 상이기에 의미가 더욱 남다르다. 

 

이에 드라마 속 캐릭터에 몰입해 그 역에 온전히 집중하고 있는 연기자 유이의 노력과 성장에 눈길이 가며 앞으로 그녀의 연기 행보를 더욱 기대케 한다.

 

그리메상은 한국방송촬영감독연합회(KTPA)에서 1993년 제정한 상으로 그리메상 연기자 부문은 지난 1년 동안 활동한 연기자 중 가장 뛰어난 연기력과 좋은 이미지를 가진 연기자를 촬영감독들의 투표에 의해 선정된다.

 

한편, 배우 유이는 드라마 '불야성'에서 욕망녀 이세진 역을 맡아 열연 중으로 MBC 월화드라마 '불야성'은 잠들지 않는 탐욕의 불빛들이 그 빛의 주인이 되기 위해 치열한 전쟁을 벌이는 과정을 그려낸 드라마다. [사진제공: 플레디스]

 

<K-스타저널 안귀운 기자> 보도자료 및 취재요청 starjn_press@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유이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스타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