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몬스타엑스, 14일 美 첫 정규앨범 'All About Luv' 발매!

최초 영어 앨범 발매 K팝 그룹…발렌타인 데이 新 역사 쓸 것

- 작게+ 크게

조은설 기자
기사입력 2020-02-12

▲ 사진제공 = 스타쉽엔터테인먼트     © 조은설 기자


(스타저널=조은설 기자) 그룹 몬스타엑스가 오는 14(이하 미국 현지시각) 미국에서 첫 정규앨범을 발표한다.

 

몬스타엑스는 14일 미국 첫 정규앨범 'All About Luv'(올 어바웃 러브)을 발매, 팝업스토어 오픈을 비롯해 다양한 현지 활동에 나선다.

 

이번 앨범은 몬스타엑스가 미국에서 처음으로 발표하는 정규앨범인 만큼 LA와 뉴욕 두 도시에서 특별한 팝업스토어 'AAL -업 익스피리언스'(AAL POP-UP Experience)로 팬들을 만난다. 발매 당일인 14일에는 미국 LA 타워 레코즈(Tower Records)에서, 20~22일에는 뉴욕 라이브네이션 스토어(Livenation Store)에서 팝업스토어를 오픈해 새 앨범 발매의 기쁨을 나눌 예정이다.

 

미국 매체 액세스(Access)"몬스타엑스가 할리우드를 점령할 준비를 하고 있다"면서 앨범 발매와 팝업스토어 오픈 소식을 전하며 몬스타엑스를 집중 조명했다. 또한, "K팝 슈퍼 그룹이 14~15일 팝업스토어를 통해 LA를 방문, 인사와 공연, 질의응답 시간 등으로 몬베베(공식 팬클럽)와 함께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새로운 만남에 대한 궁금증을 보여주기도 했다.

 

이처럼 몬스타엑스는 새로운 앨범 발표를 앞두고 다양한 활동을 계획하며 현지 언론과 팬들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 사진제공 = 스타쉽엔터테인먼트     © 조은설 기자

 

특히 미국 음악전문 매체 아이돌레이터(idolator)는 몬스타엑스의 이번 앨범 'All About Luv'을 두아 리파, 마일리 사이러스 등 세계적인 아티스트와 함께 '2020년 가장 기대되는 앨범'에 꼽으며 남다른 시선을 드러내기도 했다. 매체는 "K팝의 왕들인 몬스타엑스는 이번 발렌타인 데이에 역사를 쓸 예정이다. 이들은 완전히 영어로 된 앨범을 발매한 최초의 K팝 그룹이 됐다"면서 "지금까지 들었던 곡들을 바탕으로, 그들은 전통적인 사랑의 휴일에 우리와 함께 나눌 뜨거운 무언가를 가지고 있다"고 새 앨범에 대한 높은 기대감을 보여줬다.

 

몬스타엑스가 새 앨범이자 미국에서의 첫 정규앨범 발표와 더불어 다양한 활동을 예고하며 미국 언론과 팬들의 관심을 모두 이끈 만큼 어떤 활약으로 현지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앞서 몬스타엑스는 미국에서 남다른 행보로 현지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은 바 있다. 첫 싱글 'WHO DO U LOVE?'(후 두 유 러브?)는 빌보드 '팝송즈 차트'아메리칸 톱 40’K팝 그룹 사상 두 번째로 차트에 진입하는 성과를 얻었고, 이후 색다른 스타일의 싱글을 잇따라 발표하며 현지 리스너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미국 내에서도 손꼽히는 공연장인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펼쳤던 LA 콘서트를 포함한 월드투어와 '징글볼' 투어, 아이하트라디오 뮤직 페스티벌', '라이프 이즈 뷰티풀 페스티벌', ‘샤넬 컬렉션등 각종 인기 페스티벌, '엘렌쇼'와 같은 유명 TV 쇼 등에서 활발히 활동하며 글로벌적인 성장을 이룩하고 있다.

 

한편, 몬스타엑스는 오는 13일 미국 NBC 채널의 인기 TV'켈리 클락슨 쇼(The Kelly Clarkson Show)'에 출연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스타저널. All rights reserved.